고성맛집-삼락휴게소 식당 석쇠구이 백반

> 뉴스 > 고성맛집

고성맛집-삼락휴게소 식당 석쇠구이 백반

한창식 발행인  | 입력 2017-08-17 오전 09:27:50  | 수정 2017-08-17 오전 09:27:50  | 관련기사 건

2.jpg

 

읍내에서 남도식당을 운영했던 소중한 경험이 더 알차게 발전한 느낌을 주는 맛이라고 할까 군더더기 없는 음식과 반찬, 무엇보다 맛이 좋으니 단연 최고라 할 만하다.

 

석쇠에서 구워낸 특유의 향이 베인 불고기 맛이 계속되는 수저질을 재촉한다.

 

시장 반찬가게에서 하나같이 만들어진 밑반찬이 아니라 주인이 만든 밑반찬이어서 모든 찬들이 우리 입맛에 딱 들어맞고 맛도 그저 그만이다.

 

3.jpg

 

9.jpg

 

 

특이한 점이 왜 없겠는가. 미리 전화를 주면 특별히 양은 냄비에다 밥을 해내는데, 구수한 누룽지 향이 밥이 끝날 때까지 후각을 자극하고 밥이 두어 숟가락 남았을 때 누룽지 숭늉을 부어 먹으면 그나마 남아있던 밑반찬들도 깡그리 동이 난다.

 

국도 14호선 마산-통영 중간쯤에 있는 고성군 마암면 삼락휴게소 식당 석쇠구이 백반, 1인분 8천원이지만 아무리 봐도 혼자서 달랑 1인분 만 시켜먹기 시작해 너도나도 그렇게 한다면 보름 안에 문을 닫을 것 같아서 2인을 기본으로 하고 있다.

 

삼락휴게소식당 석쇠구이 백반, 또 하나 고성맛집 탄생이다.

 

7.jpg

 

6.jpg

 

10.jpg

 

12.jpg

 

1.jpg

 

8.jpg

 

5.jpg

 

4.jpg

 

13.jpg

 

삼락유게소01.jpg

 

 

 

 

 

한창식 발행인 gsinews@empas.com

ⓒ 고성인터넷뉴스 www.gsinews.co.kr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

네티즌 의견

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
  • 작성자 :
  • 비밀번호 :

칼럼&사설전체목록

왜 자유한국당만 유독 이따위 짓을 하나?

최근뉴스